재발 억제를 위한 관리 갑상선 암 항암 치료, 부작용과

 

갑상선이란 목의 중심에 위치한 나비형 기관을 말하며

일반적으로 목의 위치라고 불리는 갑상선 연골의 3cm 아래에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내분비기관의 하나인 갑상선은 갑상선 또는 수하선이라고도 하며, 갑상선 호르몬을 생성 및 보관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갑상선 호르몬을 필요에 따라 혈액으로 수급하는 역할을 하는 거죠.

갑상선 호르몬은 어떤 걸 해요?

갑상선 호르몬은 신진대사를 조절하여 작용을 돕고

음식물과 영양제 등을 통해 별도로 섭취한 영양소를 체내에 흡수시켜 체력에 필요한 에너지를 생성하는데 기여하고 있습니다.

그 과정에서 생기는 노폐물은 몸 밖으로 배출하는 작업까지 하고 있군요.

갑상선암 진단을 받았습니다.

갑상선암의 경우 일부 암종에 비해 대부분 예후가 좋은 편이므로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지고 적극적으로 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갑상선암 판정을 받게 되면 먼저 고려가 되는 방법은 수술적 치료입니다.

환자와 종양의 상태에 따라 치료 방법은 다르지만 재발 가능성이 농후한 경우에는 보조적으로 갑상선암 항암 치료인 방사성 요오드 치료를 권장할 수 있습니다.

갑상선암, 항암 치료, 방사성 요오드 치료

갑상선 악성종양을 수술적 절제하여 모두 제거했다 하더라도 미세한 나머지 암세포가 다시 살아나는 경우가 간혹 있습니다.

이렇게 재발 가능성이 농후한 갑상선암 항암 치료 환자를 대상으로 방사성 요오드 치료가 병행됩니다만.

남아 있던 미세 암세포는 방사선 에너지에 의해 사멸하는 방식입니다.

방사성 요오드 용량에서는 재발 가능성에 따라 다른 처방이 되지만,

30밀리큐리 이상 복용하면 체내에 남아있는 방사능으로부터 타인을 보호할 목적으로 일정 기간(일반적으로 2박 3일) 격리 입원할 수 있습니다.

단, 방사성 요오드 갑상선 항암 치료를 진행하기 전에 반드시 지켜야 할 것은 갑상선 호르몬과 관련하여 처방된 약물의 복용을 일시 중단해야 합니다.

또한 수술적 절제를 실시한 갑상선 암 환자만 해당되므로 참고해 주시기 바랍니다.

갑상샘암 환자 면역 관리법

수술적 절제 후 갑상선암 항암 치료를 하는 환자에게 특별히 주의해야 할 음식이 있는 것은 아닙니다.

단 수술 후 부작용으로 기능 저하증이 발병한 환자의 경우에는 칼슘 수치 유지를 위한 식이요법을 권장합니다.

방사성 요오드 갑상선암, 항암 치료를 받고 있는 환자는, 치료전에 요오드 섭취에 주의가 필요하므로, 오드 메뉴의 관리를 추천합니다.

저요오드 식이

세계보건기구(WHO)의 건강한 사람 기준 요오드 일일 섭취 권장량은 150ug입니다.

그래서 낮은 요오드 식단은 1일 50킬로그램 이하로 섭취하는 편이 더 좋네요.

그리고 김이나 미역 등의 해조류는 오드를 다량 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저요오드 식단을 관리하는 동안은 일시적으로 섭취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산양 산삼을 다량 추출한 면역약재

필림한방병원에서는 정상적인 면역체계 회복을 돕기 위해 추출된 산양삼을 면역약제에 다량 함유하여

저요오드 식단관리 환자까지 고려하여 최소량의 요오드 성분으로 면역약제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셀레늄

갑상선 기능과 면역 관리를 돕는 셀레늄은 세계보건기구(WHO)도 인정한 필수 영양소입니다.

노화를 늦추고 방사선, 자외선 등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각종 질병뿐만 아니라

갑상선암 항암 치료 과정에서의 보조 수단으로 사용되기도 합니다.